소통 및 의견

센터를 이용하시면서 불편하신 점이나 건의사항이 있으신가요?
센터 사업이나 활동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으신가요? 무엇이든 남겨주세요.
사람을 존중하며 화합과 변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주절 주절 -1 - 권일혁

작성자
다시서기
작성일
2020-12-11 09:16
조회
3
"영국의 전통적 젠틀맨 불랙시트
미국인의 마초 트럼프의 선택

WTO-자유 무역협정과 신자유주의
무한 경쟁과 보호주의

ㅁ 외국과는 무한경쟁을 통해 개방을 하지만
그 개방으로 인한 자국의 빈곤층을 위한 보호 방어력 작동

ㅁ경제국경이 무너지면서 자국내에서 그 나마 보호 받던
약자들의 입지가 약화 되니깐 새로운 선택을 한것으로 이해됨

ㅁ 힘이 있는자는 자유의 힘으로 파워풀하게 뻗어 가고
힘이 없는 자는 결속으로 다져져 가는 모양세 입니다. {언 파워풀 }
너무나 지당하고 당연한 자연적 이치란 생각입니다.

ㅁ기존의 국가적 품위와 질서에서 서서히 새로운 품위와 질서를 예고하는 전조 현상들입니다.
ㅁ 보수에서 진보로 아주 실용적인 시대로의 변화의 물결 /변화의 풍랑속에 모두 던져진 상태입니다.
한동안 이런 변화의 정치적 풍랑이 전세계에 파장을 가져 올 것이 분명합니다.
어너 시점에 가면 변화의 동력이 서서히 소멸되며 그 상태가 한 시대를 유지 할 것입니다.

오 맑은 태양 너 참 아름답다
폭풍후 지난 후 너 더욱 찬란해 /시원한 바람 솔솔 불어오니
하늘에 맑은 해는 비친다. 이렇게 갈 것이다란 생각입니다.


우리도 이 세기적인 격동의 파고시대를 벋어 날수는 없습니다. 준비해야 합니다.
여기에서 살아 남아야
선진국 진입의 절호의 기회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세계은 국방 보다는 경제 장벽을 어떻게 이해하고 구축하느냐 하는 자국 문제을 우선하게 될 것입니다.
남의 일에 신경쓸 때가 아닐 것입니다.
누구나 자국 경제보호 주의로 갈 것입니다.
자신을 보호하며 공격을 해야 지요

자신의 발등에 불을 끄고 다음의 급한 불을 끄게 되여 있습니다.
자국민 일자리 보호가 제일 우선 할 것입니다.
인민 /불법체류자에 대한 새로운 질서가 형성 될 것입니다. 합의점은 그렇게 어렵지 않게 도출 될 듯 합니다.
그긴에 누적된 문제 해결의 노하우를 가지고 있으니

ㅁ 모두가 자국민 보호에 자국의 일자리 보호에 나설 것입니다.
ㅁ 기존에 국가간 협정이 약화되고 WTO 자유무역협정에 기반을 둔 새로운 국가간 협정이 대두 될 것입니다.
ㅁ 조건 없이 주고 받은 ""맹방/혈맹 협정""의 파기및 무력화 될 것입니다.

ㅁ 국가 선도형 드라이브정책에서 자율전도형 정책만이 살아 남을 것입니다.
ㅁ민주주의와 자본주의에서 자본우선의 민주주의가 될 것입니다.
ㅁ 언론의 힘이 더 강화 되 것이면 책임 또한 더 할 것입니다.
ㅁ 각 개인의 도덕기준이 더 공공히 강화되지 않으면 ,혼돈서런 도덕관으로 무질서가 팽배해 질 것입니다.
ㅁ 절대 빈곤은 해결되지만 ""상대적 양극화""는 더 심화 될 것입니다.

ㅁ지금 까지 구축한 국가적 억제/강제 수단인 법률로는 신 자본의 통제하거나 억제력이 상실 되여 갈 것입니다.
새로운 지식과 정보 마인드로 제로섬 게임을 벌이는 슈퍼리취들의 경쟁을
통제 할 수도 통제 해서도 안되는 ""아주 묘한 ""시대에 접어 들었다는 생각입니다.
가질 자들을 억제할 어떤 명분이나 도구를 가지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ㅁ기존의 노블레스 오블리주에서 뉴 노블레스 오블리주의 개념이 형성내지 구축되여 갈 것입니다.


ㅁ 파장계는 이 질서을 선도해야 하는 너무나 막중한 도덕적 책임을 부여 받았습니다.
신 자유와 질서 그리고 도덕 이 세마디가 절대 화두입니다. 답답합니다.
_깜깜할 때는 셋별을 보고 그 방향으로 조건 없이 가는 것 -
-너도 모르고 나도 모른다. 그럴 때는 하늘에 뜻을 찾아 가는 길 .그길만이 유일 하다는 생각입니다.





박최개가튼""과 ""파장계""의 비교대비는 지향하는 최후의 목표는 유사 할 수 있어나 .
그 명제나 전제자체가 틀리 경우이다.
인간은 누구나 자신의 선택한 일로
자신이 속한 사회에 이바지하며
자신이 선택한 행복을 추구하며
삶을 유지해 가는 것이다 .


전자는 정치로 사회구현이라면
파장계는 생명 과학으로 지향하는 봐를 구현해 보고자 하는 것이 선결 조건이다.
그런 점에서 명제와 전제 그리고 과정의 선택에 차이가 있다. 목표는 일치한다 .


ㅁ 잘 할려면
조화라는 생각을 한다.
조화라니깐 좀 어렵다. 상철이가 못 알아 먹을 것 같다.
""함께""""더불어""그리고 ""쪽 팔리지 않게"" 그 유명한 ""뿌끄러운 줄 알아야지 ""

즉 함께+더불어+쪽 팔리지 않게+뿌끄러운 줄 알아야지 /파장계=보잘더


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ㅣ

Donald Trump
Trump Era



A piece of cake.
A piece of cake.
A piece of cke.



I'll be right back with you.
Any good ideas?

Better than nothing.


can I get a ride?
con I get a ride?

Cheers

Don't get too serious.
Don't get too serious.
Don't be scared

Enjoy your meal


Forget it

Give me a call


Nice talking to you

How have you been?


exhausted




Donald Trump"
전체 0